전자 항공권은 양도 불가능한 개인 소유물입니다. 이름의 전체 변경을 허용하는 항공사는 거의 없습니다.


전체 이름 변경이 허용되는 경우 일반적으로 높은 비용이 발생합니다.